SMOTOR FOCUS

글로벌 서비스 커퍼런스 가족초청행사

2016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 개최

쌍용자동차는 글로벌 서비스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전세계 쌍용자동차 서비스∙품질 담당자들을 초청해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쌍용자동차는 체계적인 글로벌 서비스 네트워크 구축과 서비스∙품질 향상 및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아시아, 유럽, 중남미 등 지역별 서비스 콘퍼런스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전세계 담당자들이 참석하는 대규모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는 지난 2013년에 이어 이번이 두 번 째다. 지난 10월 26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쌍용자동차 안성 인재개발원에서 진행된 2016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에는 유럽 16개국, 아시아태평양 11개국, 중동 10개국, 중남미 및 아프리카 7개국 등 전세계 45개국 쌍용자동차 대리점 서비스∙품질 담당 매니저 7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서비스 콘퍼런스, 품질 및 부품 설명회, 국가별 간담회 등을 통해 쌍용자동차 서비스∙품질 부문의 기본 정책과 비전, 현황을 공유하고 개선 방향 및 건의사항, 판매 지원 활성화, 네트워크 간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 방안 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특히 내년 상반기 출시될 대형 프리미엄 SUV인 프로젝트명 “Y400”의 성공적인 론칭을 위해 사전 품질 검증에 만전을 기하고 철저한 초기 품질 관리 및 신속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긴밀히 협조하기로 했다. 또한 서비스∙품질 부문 우수 대리점 시상식에서는 영국, 칠레, 스페인, 이란, 뉴질랜드, 모로코, 이탈리아, 페루 대리점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으며, 참석자들과 우수 사례를 공유해 큰 호응을 얻었다. 쌍용자동차 해외영업본부장 임한규 전무는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는 전세계 서비스∙품질 담당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대리점별 경쟁력 제고와 서비스∙품질 향상을 위한 아이디어를 개발하는 자리”라며 “글로벌 네트워크 간 커뮤니케이션 강화와 이슈 공유, 신속한 시스템 구축 등 글로벌 판매 확대뿐 만 아니라 서비스∙품질 경쟁력 및 고객만족도 제고를 위해 다방면으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하반기 임직원 가족
초청행사

쌍용자동차는 임직원 가족들을 아빠가 근무하는 평택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와 임직원 가족 간의 유대감을 강화하고 상호 소통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지난 11월 2일 평택공장에서 열린 초청행사에는 300여명의 임직원 가족들이 참석해 회사 소개 영상 시청, 차체 및 조립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외부강사 초청 교양강의 ‘사상체질로 소통하고 힐링하라’는 물론, 자녀들을 위한 리틀스타 극단의 인형극 ‘아빠가 된 늑대’, 사내 마술동호회의 마술쇼, 전문 레크리에이션 등 노사가 마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노사 대표 간담회에서는 회사 현황에 대한 소개와 중장기 비전 공유는 물론, 최근 티볼리 판매 물량 증가에 따른 흑자 전환 기대감과 회사의 당면 과제 등 다양한 이슈들에 대해 그 어느 때보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솔직하고 진정성 있는 대화들이 오갔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 현황을 공유하며 회사에 대한 신뢰감을 높이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한편,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기행, 임직원 자녀 대상 영어캠프 등 다채로운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상단으로
Error Message : Table 'ssangyong.TBLVISITOR2019' doesn't exist